2월에 읽은 시

무성한 말들 (이 글은 월간 <심상> 2월호에 실려 있습니다) 2월은 사실상의 ‘새해’가 시작되는 시기다. 보통 이때 설을 쇠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졸업과 입학의 시즌이기도 하기 때문이다. 묘한 흥분과…… Read more “2월에 읽은 시”